한병도 의원, “익산시, 예비문화도시 선정” 밝혀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문화도시 조성사업, 5년간 국비 100억원 등 지원

편집팀 | 기사입력 2020/12/24 [11:36]

한병도 의원, “익산시, 예비문화도시 선정” 밝혀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문화도시 조성사업, 5년간 국비 100억원 등 지원

편집팀 | 입력 : 2020/12/24 [11:36]

▲ /사진제공=한병도 의원실  © 편집팀

더불어민주당 한병도(전북 익산을) 의원은  24익산시가 문화체육관광부의3차 문화도시 조성사업에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문화도시란 지역별로 특색 있는 문화자원을 활용해 문화 창조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지역문화진흥법에 따라 지정되는 도시로서, 문화체육관광부장관이 문화도시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쳐 지정한다.

 

익산시는 앞으로 1년간 예비사업을 추진한 후 최종 심사를 거쳐 문화도시로 지정될 예정이며, 이후 5년 동안 최대 200억원의 사업비(국비50%, 지방비50%)를 지원받는다. 또한 문화도시 조성 과정에 대한 행정적 지원과 전문가 자문, 문화도시간 교류 기회 등도 제공 받을 수 있다.

 

이를 통해 익산시는 백제문화 유산을 중심으로 한 문화도시로서의 지역 자생력 강화는 물론, 관광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등 각종 경제 유발 효과를 통한 지속가능한 발전 동력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한병도 의원은 지난 21대 총선 당시 문화도시 지정 추진을 공약한 바 있다.

 

한병도 의원은 이번 문화도시 조성사업 선정은 익산 지역사회가 한마음으로 노력해 얻어낸 값진 결과라며, “문화도시 사업이 천년고도 익산 발전의 주요한 동력을 맡을 것으로 기대한다. 앞으로도 신성장 동력을 발굴해 익산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이루어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