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2021년 상반기 광주사랑카드 인센티브 10% 지급 결정

편집팀 | 기사입력 2021/01/05 [10:39]

광주시, 2021년 상반기 광주사랑카드 인센티브 10% 지급 결정

편집팀 | 입력 : 2021/01/05 [10:39]

경기 광주시는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2021년 상반기까지 광주사랑카드의 인센티브를 ‘10%’로 지속 지급하기로 결정했다고 5일 밝혔다.

 

이에 따라 광주사랑카드의 충전 인센티브 혜택은 월 50만원으로 50만원 충전 시 시에서 제공하는 10% 인센티브 5만원을 합쳐 총 55만원이 충전된다. 시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위축된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2021년에는 2020년 목표액 보다 246억원이 늘어난 868억원을 발행할 계획이다.

 

광주사랑카드는 대규모점포, 준대규모점포, 유흥업소, 사행성업소 연매출 10억원 초과 점포, 관외사업자의 직영점 등을 제외한 곳에서 사용이 가능하며 전통시장과 생활밀착형 업소인 병원·의원·약국, 학원, 슈퍼·편의점, 음식점, 주유소에서는 연매출 제한 없이 사용이 가능하다.

 

시 관계자는 광주사랑카드 발행규모 확대와 인센티브 최고금액 지급을 통해 코로나19 확산으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사후등록 미 이행으로 불이익을 받는 점포가 없도록 반드시 사후등록을 이행해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지역사랑상품권 이용 활성화에 관한 법률시행에 따라 지난해 104일 이전 가맹점으로 등록한 가입자는 오는 331일까지 연장된 계도기간 내에 가맹점 사후등록을 완료해야 하며 계도기간 이후에는 가맹점 지위를 상실하게 된다.

 

가맹점 사후등록은 경기지역화폐 홈페이지(http://www.gmoney.or.kr)에서 할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