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개 광역지방자치단체 농지담보대출 85조,,,1위는 경기도 24조4786억

과수원 담보 대출, 제주도 2조 985억원으로 최다

이형기 | 기사입력 2022/10/20 [10:46]

17개 광역지방자치단체 농지담보대출 85조,,,1위는 경기도 24조4786억

과수원 담보 대출, 제주도 2조 985억원으로 최다

이형기 | 입력 : 2022/10/20 [10:46]

▲ 소병훈 국회농해수위원장/사진제공=소병훈 의원실  © 편집팀

전국 17개 광역지방자치단체(이하: 17개 시도)의 농협 농지담보대출 잔액이 올해 6월 말을 기준으로 85조원을 넘은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병훈 위원장(더불어민주당, 경기광주갑)이 농협중앙회와 농협은행으로부터 제출받은 <전국 17개 광역지방자치단체별 농지담보대출 현황>에 따르면, 202263017개 광역지방자치단체의 농지담보대출 총액은 852,085억원이다.

 

17개 시도별로 살펴보면, 경기도가 244,786억원, 경상남도 96,994억원, 경상북도 77,858억원, 충청남도 63,892억원, 제주도 57,966억원 순으로 117개 시도 평균 대출잔액(5122억원)보다 높았다.

 

농지별로 살펴보면, 밭을 담보로 대출잔액이 가장 많은 곳은 경기도로 117,782억원에 달했고, 제주도(36,387억원), 경상북도(26,643억원) 순이었다. 논을 담보로는 경기도 (121,967억원), 경상남도 (66,859억원), 경상북도(43,849억원) 순으로 높았다.

 

과수원을 담보로는 제주도가 2985억원으로 가장 높았으며, 경상북도 (7,364억원), 경상남도(5,668억원) 순이었다.

 

17개 시도의 농협조합원 신용불량자는 올해 9월 기준 6,513명의 조합원이 신용불량자에 등록됐으며, 전남이 1,031, 경남 886, 전북 854, 경기 853명 순이었다. 등록금액 합계는 11,747억 원에 달했다.

 

소병훈 위원장은 농협 농지담보대출 잔액이 현재 85조에 달하며, 대출잔액도 지속해서 증가하는 추세다, “농민이 채무 때문에 농지를 잃는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정부가 농민의 소득 안정 그리고 농산물 가격안정에 최선을 다해야한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