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내 도로 안전속도 5030을 지켜주세요”

수원시, 74개 노선 교통안전시설물 등 6710개 정비…속도제한 하향 선제적 시행

편집팀 | 기사입력 2021/01/04 [09:31]

“수원시내 도로 안전속도 5030을 지켜주세요”

수원시, 74개 노선 교통안전시설물 등 6710개 정비…속도제한 하향 선제적 시행

편집팀 | 입력 : 2021/01/04 [09:31]

▲ /사진제공=수원시  © 편집팀

앞으로 수원시 도심의 주요 도로에서는 차량 속도를 50/h 이하로, 이면도로에서는 30/h 이하로 유지해야 한다.

 

수원시는 경수대로 등 수원시 내 주요 도로의 제한속도가 50/h 또는 30/h로 하향 조정되는 수원 안전속도 5030’ 정책이 지난 12월부터 전면 시행됐다고 4일 밝혔다.

 

수원시는 지난해 3월부터 12월까지 수원시 내 도심부 도로 및 보행위주도로(이면도로)의 교통안전 시설물 6710개소의 정비를 마무리, 주요 도로에서의 제한속도 조정을 완료했다. 올해 4월 정부의 도로교통법 시행규칙 개정 시행을 앞두고 선제적으로 안전속도 정책을 시행하는 것이다.

 

안전속도 5030 정책 전면시행으로 우회도로인 서부로(제한속도 60/h)를 제외한 수원시 내 모든 주요 도로는 속도가 50/h 이하로 하향됐다.

 

1번 국도로 잘 알려진 경수대로를 비롯해 정조로, 동수원로, 중부대로, 창룡대로, 덕영대로, 인계로 등 수원시 내 주요 도로 총 73개 노선이 포함된다.

 

또 대부분의 이면도로의 경우 30/h로 제한속도가 조정돼 보행자를 위한 속도 조절이 필수적이다.

 

앞서 수원시와 수원남부경찰서 등 지역을 관할하는 3개 경찰서는 교통안전 시설물 심의위원회를 진행, 3차에 걸쳐 안전속도 체계를 구축했다.

 

수원시와 관내 경찰서는 도심부 제한속도를 10/h 하향하면 통행시간 차이는 평균 2분에 불과하지만, 교통사고 사망자는 최대 24% 감소할 것으로 내다보고 이를 적극 홍보하고 있다.

 

앞으로 수원시는 올해 상반기 중 교통안전시설 추가 및 보강사업을 진행하는 한편 온·오프라인 홍보를 강화해 시민들에게 속도제한 하향에 대해 적극적으로 알릴 계획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안전속도 5030 정책의 시행 초기인 만큼 일부 혼란이 있을 수도 있지만, 교통문화 정착을 위해 가족의 안전을 지킨다는 마음으로 시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요청드린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