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H, 5개 지자체와 원도심 거주환경 개선 위한 업무협약 체결

광주시 등 지자체 노후주택, 공동이용시설 개보수 사업 공동 추진

편집팀 | 기사입력 2021/06/14 [15:37]

GH, 5개 지자체와 원도심 거주환경 개선 위한 업무협약 체결

광주시 등 지자체 노후주택, 공동이용시설 개보수 사업 공동 추진

편집팀 | 입력 : 2021/06/14 [15:37]

▲ /사진제공=GH(경기주택도시공사)  © 편집팀

GH(사장 이헌욱)는 광주시, 하남시, 양주시, 포천시, 양평군 등 5개 지자체와 노후주택·주민공동이용시설 개보수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노후주택·공동이용시설 개보수 사업은 GH와 지방자치단체가 매년 협약을 맺어 경기도 원도심 내 사회취약계층의 거주·교육환경을 개선하는 사업이다. 2014년부터 2020년까지 GH20개 시·군을 대상으로 주택 488호 및 주민공동이용시설 55곳을 개보수 했다.

 

올해 새로 체결된 협약에 따라 GH는 사업의 총괄 관리와 기부금 지급을 담당하고 5개 지자체는 지원가구, 시설 모집과 사회복지단체 선정 등 행정적 지원을 담당한다.

 

특히 올해부터는 아동 주거빈곤 가구, 한부모 가족, 조손 가족 등 사회 취약계층을 우선 지원하여 주거복지 사각지대를 완화할 계획이다.

 

GH 김준태 도시개발본부장은 경기도 내 주거 취약계층의 주거복지 향상을 위해 원도심 내 거주환경을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